즐겨찾기 추가 2020.11.28(토) 18:11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김봉현 주장 등장 변호사, "김봉현 소설 썼다…술접대했다는 검사 본적도 없다"

추미애, “감찰 결과 사실로 확인이 돼 이미 수사 의뢰를 했다. 수사 중으로 결과가 나올 것”?

2020-10-27(화) 05:56
[신동아방송=권병찬 기자] 라임 사태의 몸통으로 지목된 김봉현(46·구속)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의 ‘검사 술 접대' 주장에 대해 접대자리에 있었던 A변호사가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하고 나섰다. A변호사는 김봉현이 자필 편지에서 술 접대한 검사 3명을 소개해준 장본인이다.
   
그는 26일 “김봉현이 법무부 감찰조사에서 술 접대한 검사를 2명 특정하면서 대우조선해양 수사팀 출신이라고 했다는데 내가 해당 검사를 김  전 회장(김봉현)에게 알려준 건 그가 체포된 후인 지난 4월 면회 자리에서였다"고 말했다.

김봉현은 지난 21일 공개한 자필 편지에서 “(지난해 7월 술 접대를 한 검사들은) 예전 대우조선해양 수사팀에서 함께 근무했던 동료들”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A변호사는 김봉현에게 대우조선해양 수사팀 검사들을 알려준 건 올해 4월이라고 반박한 것이다. 
   
A변호사는 수사를 피해 도주하다 체포된 김 전 회장을 지난 4월 23일 찾아가 면회했다. A변호사는 면회에서 “당신이 도망가는 바람에 내가 거짓말쟁이가 돼 더 이상 변론을 못 해주겠다”고 했고, 김 전 회장은 “사임계를 내더라도 라임 수사팀에 누가 있는지만 알려달라”고 요청했다는 것이다. 

A변호사는 “김봉현에게 당시 B검사가 라임 수사팀장으로 와있다는 이야기를 해줬다”고 말했다. A변호사는 “당시 김봉현에게 ‘B검사는 내가 같이 일을 해본 사람 중에서 수사를 제일 잘하는 사람이다. 대우조선해양 사건 때 10년을 구형해서 10년 선고를 끌어냈던 검사다’고 설명해줬다”고 말했다.

그리고 이어 “그러니 사실대로 진술하고 선처를 받으라고 이야기해준 것이 전부”라고 덧붙였다. 대우조선해양 수사팀에서 활동했던 B검사는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에서 라임 수사를 담당하다가 지난 8월 검찰 중간간부 인사에서 금융위원회 파견으로 전보됐다.

이게 사실이라면 김봉현은 소설을 쓴 것이된다. A변호사는 “김봉현은 지난 4월 내가 얘기해 준 B검사의 라임 수사팀장 직책과 대우조선해양 수사팀 경력을 토대로 마치 지난해에 B검사에게 술 접대를 한 것처럼 소설을 쓰고 공격을 하고 있다”며 “어차피 검찰 조사에서 다 드러날 거짓말”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김 전 회장(김봉현)과 함께 현직 검사들과 술을 마신 적은 결코 없다”며 “현직 검사를 김 전 회장에게 소개해준 적도 없다”는 주장을 반복했다.   한편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26일 국회 국정감사에서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진술에서 언급한 검사가 이 사건(라임) 수사팀장으로 투입돼 복도에서 마주쳤다는 게 감찰 결과 사실로 확인이 됐다”고 밝혔다.

그러나 아직 법무부는 김 전 회장이 복도에서 마주쳤다는 라임 수사팀장 검사가 실제로 접대를 받았는지 여부는 확인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 장관은 “감찰 결과 사실로 확인이 돼 이미 수사 의뢰를 했다. 수사 중으로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권병찬 기자 kbc77@hanmail.net
        권병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부산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부산방송국:부산시 동구 중앙대로 526 (범일동) 비건빌딩 202호 / 홈페이지:www.sdatv-bs.co.kr / 부산방송국 대표이사:조윤설
전화:(051)809-2071 / 팩스:(051)809-2072 / 이메일:sdatv@sdatv.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책임자:이덕기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